본문 바로가기
INDIESPACE, since2007

[7.7]애니메이션상영회_전염병, 가축, 그리고 그 주인들의 이상한 이야기

by Banglee 2009. 7. 1.
애니메이션상영회 with 한국독립애니메이션협회


일시: 2009년 7월 7일(화) 8:00pm
장소:  인디스페이스 (중앙시네마 3관)
입장료: 5,000원 (인디스페이스 멤버십, 프렌드십 회원 무료)
등급: 15세 이상 관람가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전염병, 가축, 그리고 그 주인들의 이상한 이야기  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여전히 애니메이션이 (만화와 나란히) 현실을 사실적으로 담아내지 못하는 황당무계한 영역이라는 믿음이 가능하다면, 우리가 현실이라 부르는 것, 그리고 그 현실을 살아가는 우리 개개인의 삶이 이미 황당무계하기 때문일 것이다. 더욱이 공상 소설 속의 미래가 현실이 되고, 오래된 환상이 진짜처럼 각종 매체에서 넘쳐 나는 오늘날, 황당무계는 점점 현실적으로 되어가고 있다.

<흡혈박쥐와 젖소>에서 젖소는 고딕 소설 속의 전염병에 걸리고 그 우유가 공장에서 사각 팩에 포장되어 시장에 나가길 기다린다. <네이처 스타>는 조류 독감의 위협 속에서 언제 살처분될 지 모를 운명에 있는 닭들을 보여준다. 그들이 수용된 공장 같은 양계장은 인간이 만들어 낸 또 하나의 합법화된 아우슈비츠이다. <거짓의 복수>에서는 고속도로 휴게소에 있을 법한 식당들이 도대체 정체를 알 수 없는 이상한 재료의 음식으로 손님들을 끌어모으고 있다.

제발 이것들이 모두 꿈이었다면…. 그러나 주인공인 가 눈을 뜨고 깨어난 세상은 이미 도축장이다. 의 앞에 기다리고 있는 것은 고깃덩어리의 운명뿐이다.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개가 되어 자존심 다 털어버리고 온갖 충성을 다하지만 주인이 에게 해 주는 것은 아무것도 없다. 주인 집 가족은 과연 어떨까? 아버지(F)는 가정 속의 비밀경찰이고 아들(혹은 딸)은 어머니의 복수를 위해 그를 난자한다. 가까스로 대학을 졸업하고 사회에 나와 마네킹처럼 이리저리 끌려다니며 살아가던 . 행복한 신혼생활을 꿈꾸지만, 그마저 비밀경찰에게 풍지박살 당한다. 이 모든 것들이 지난 1년이라는 우리의 시간을 모자이크한다. 이상하게 황당무계하지 않아 보이는 모자이크이다. (KIAFA 프로그램팀 김준양)

 

흡혈박쥐와 젖소

강영일,유재훈┃2008┃5min40sec

굶주린 흡혈박쥐들은 농장에서 제일 큰 젖소를 공격하기로 한다.

 



네이쳐스타

김다혜┃2008┃8min35sec

어느날 TV에서 보게 된 닭들의 사육되어지는 모습. 그는 어떤 결심을 하게 되는데..

 



거짓의 복수

김상준┃2007┃11min25sec

거리의 철길을 사이에 두고 생존 경쟁에 처한 두 식당이있다. 손님을 빼앗긴 왼편 식당주인은 인격파탄의 지경까지 이르게 된다.


포크커틀릿

김도영┃2008┃3min10sec

잠에서 깬 도지는 자신이 도축장 한가운데서 자고 있었다는 사실에 깜짝 놀라고, 도살업자와 만나 추격전을 시작하게 된다. 



개조심

김규현┃2007┃6min26sec

신문을 배달해야만 하는 신문배달원과 집주인의 압박으로 신문배달원을 막아야만 하는 개와의 기상천외한 대결.


비밀경찰F

조문영┃2007┃3min55sec

무엇이든 정돈하지 않으면 비밀경찰 F가 자신을 가만두지 않을거라는 강박증에 시달리는 카이.

 


프러스트레이션

심승보┃2005┃7min

상사와의 불편한 술자리로 과음해 정신이 없는 K는 괴로운 속을 게워내기 위해 골목으로 들어가고, 그곳에서 괴이한 인형을 만난다.


라디오데이

황현성,김용식┃2007┃17min9sec

개구리에서 온 외계인 김말은 지구에서 활동하고 있는 간첩이다. 하지만 그는 지구의 여자인 에스더와 사랑에 빠져서 결혼하여 아기마저 임신한 상태이다.





댓글2

  • 익명 2009.07.27 15:37

    비밀댓글입니다
    답글

    • Favicon of https://indiespace.kr BlogIcon Banglee 2009.07.28 13:13 신고

      죄송합니다. 사이트 교환 및 판매에 대한 생각이 전혀 없습니다. 또한 이 블로그는 독립영화전용관의 공식블로그이기 때문에 교환, 판매는 불가합니다.